관광명소

  • HOME
  • 옥천관광
  • 관광명소
용암사 1번째 이미지

용암사

길찾기
  • 주소 충청북도 옥천군 옥천읍 삼청2길 400
  • 이용시간 연중 상시개방
  • 문의전화 043-730-3413
  • 이용요금 무료
  • 휴무일 연중무휴

상세내용

“고려 때 조성된 쌍삼층석탑과 마애불이 있는 옥천의 천년고찰 용암사. 용암사는 운해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는 곳으로 일출과 운해가 어우러진 절경을 카메라에 담으려 많은 사진작가들이 새벽을 도와 찾는다.”

일출이 함께하는 운해는 절경중의 절경으로 동트기 전부터 전국 사진작가들의 발길을 끌어 모은다. 운해와 일출의 절묘한 조화를 아름답게 사진기에 담을 수 있는 계절은 낮과 밤의 기온차가 심한 간절기 때. 이른 봄이나 늦은 가을이 적기다. 간절기에도 기후조건에 따라 안개가 떠서 운해를 만들어내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사진작가들은 좋은 작품을 얻기 위해 많은 시간과 비용의 투자를 마다하지 않는다.

탑이나 건물을 건립해 산천의 쇠퇴한 기운을 북돋아준다는 산천비보(山川裨補)사상. 고려 때 성행했던 이 사상에 의해 건립되었을 것으로 추정되는 용암사 쌍삼층석탑(보물 제1338 호)이다. 쌍삼층석탑에서 바라보이는 용암사 풍경은 요사와 주불전, 그 너머 보이는 천불전이 층층인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곳으로 용암사를 가장 아름답게 볼 수 있는 곳이다.

대웅전 앞마당에서 하늘을 우러러야 볼 수 있는 곳에 용암사마애불(龍岩寺磨崖佛)이 있다. 아름다운 연화대좌를 타고 속세로 강림하는 듯 공중에 “둥실” 떠 있는 것만 같은 이 마애불은 볼수록 여백의 미가 돋보여 마치 동양화를 보는 듯 공간감이 살아있어 아름답다.

신라 진흥왕 13년(552)에 창간한 용암사는 세월의 변천에 따라 흥망성쇠(興亡盛衰)를 거듭한 끝에 지금의 모습으로 중건되었다. 조선 효종 2년(1651)에 조성된 것으로 밝혀진 목조아미타여래좌상이 봉안되어 있는 주불전을 비롯한 당우 모두는 옛 모습이 아니나 이곳에 전해지는 쌍삼층석탑과 마애불은 천여 년 변함없이 자리를 지키고 있다. 당우의 건축연대는 오래되지 않았지만 자연과 어우러지는 산사(山寺)의 전통건축미를 맛볼 수 있는 아름다운 절집이다. 쌍삼층석탑 왼쪽에 등산로가 있다. 이 길은 장령산정상까지 이어지는 등산로다. 용암사에 가면 쌍삼층석탑에서 능선까지는 300m. 이 구간만이라도 꼭 다녀오길 바란다. 오르다 지치면 바위에 앉아 땀 씻으며 바라보는 아득한 옥천읍 전경이 시원스럽게 조망된다.

주변관광지

교통정보

버스

- 옥천출발 : 07:00, 08:00, 10:00, 14:00, 15:50, 18:30
※ 시내버스 시간은 변경될 수 있으니 전화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문의전화: 043-732-7700, 731-3450
자가용

경부고속도로 옥천IC 통과 사거리에서 시내방향 우회전 후 계속 직진 → 3km 전방 옥천역 삼거리에서 좌회전, 1.6Km 전방 소정리입구 지하차도 통과 계속직진 → 0.84Km 전방 소정리 농산물집하장에서 좌회전하여 다리통과 → 다사 우회전 후 소정저수지를 향하여 계속 직진 → 1.0km 전방 소정저수지사거리 직진(방어운전필수) → 1.6km 전방 용암사 주차장도착

여행후기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 최종수정일 2018.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