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건자료실

옥천군 보건소-건강정보-보건자료실 상세보기 - 제목, 작성자, 내용, 파일, 조회수, 작성일 정보 제공
독일제 뇌경막 이식 23년 후, 의학치료 과정에서 발생하는 CJD 사례 발생 관련자료
작성일 : 2011-11-29 조회 : 1,215
작성자 예방의약팀

독일제 뇌경막 이식 23년 후, 의학치료 과정에서 발생하는 CJD 사례 발생   

 

- 국내 첫 발견, 변종 CJD(속칭 인간광우병)와는 전혀 무관 -

 

- 현재는 안전한 뇌경막 대용 제품 사용으로 감염 우려 없어 -

 

 

□ 질병관리본부(본부장:전병율)는 독일제 수입 뇌경막을 이식받은 병력이 있는 환자의 조직검사 및

 

    동물실험 등의 조사결과, 의학적 치료과정에서 발생한 CJD〔의인성(醫因性) 크로이츠펠트-

 

    야콥병(Iatrogenic Creutzfeldt-Jakob Disease ; 이하 iCJD〕* 사례를 국내에서 처음으로

 

    확인하였다고 밝혔다.

  

   * 의인성CJD : 감염된 조직 이식 등 의학적 치료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CJD

 

□ 금번 국내 첫 iCJD사례는, 54세 여성으로 1987년 뇌암의 일종인 뇌수막종 치료 중 독일제 수입

 

   뇌경막(Lyoduraⓡ)을 이식받았으며, 수술 후 23년이 지난 2010년 6월 발병하여

 

    당초 sCJD의심환자로 신고되었고 조사가 진행 중이던 2010년 11월 사망하였다.

 

 ○ 동 사례에서 환자에게 이식된 독일제 수입 뇌경막은 산발성CJD*(이하 sCJD)에 감염된 환자

 

     사체에서 적출된 뇌경막을 사용한 것으로 추정된다.

 

     * 산발성CJD : 전체 인구 백만명 중 1명 꼴로 발생함. sCJD(Sporadic CJD)라고 부름

 

□ 질병관리본부는, iCJD가 변종CJD*와는 전혀 무관하다고 강조하면서 일상생활에서 감염된 것이

 

    아니라, 독일제 수입 뇌경막(Lyoduraⓡ)을 사용한 독일제 뇌경막을 이식받은 경우에 발생한

 

    것으로, 당시 관리가 부재한 상태였으나 현재는 안전한 뇌경막이 사용되고 있다고 밝혔다.

 

    * 변종CJD : BSE(Bovine Spongioform Encephalopathy 해면상뇌증)에 감염된 소의

 

      특정위험물질을 섭취하여 발생함.

 

 ○ 또한 1987년 5월 이후, 문제가 된 독일제 뇌경막제품은 CJD를 유발하는

 

    프리온(단백질의 한 종류)의 감염력을 제거하기 위한 불활성화 처리를 하여 사용해 왔다고 하였다.

 

□ iCJD는 전 세계적으로 20개국에서 총 400건 정도가 알려져 있으며 이중 뇌경막 이식 후 발생한

 

   사례는 200건 정도이며, 200건 중에서 절반 이상인 138건이 일본에서 동 독일제 뇌경막 이식 후

 

   발생한 것으로 발견되었다. 확률적으로 인체에서 유래한 뇌경막 이식 후 iCJD가 발병할 확률은

 

  1/500~2,000 정도이다.

 

 

□ 질병관리본부는 국내 첫 iCJD사례가 발견됨에 따라 신경과학회, 신경외과학회 등 관련

 

    전문가들과의 협조체계 구축을 통해 80년대에 뇌경막 이식 등 위험요인에 노출되었을 것으로

 

    추정되는 환자들에 대해 본인 동의를 전제로 한 의무기록 확인 및 신경학적 검사 등을 포함한

 

    추적조사 실시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 붙임 >   크로이츠펠트-야콥병 개요. 국내 크로이츠펠트-야콥병 관리 현황,  Q & A 자료   

파일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제1유형 : 출처표시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 :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콘텐츠 정보관리
담당부서 :
연락처 : 043-730-2107
최종수정일 : 2018.09.04